첫 애마 10년식 CBR125R을 보고 반해서 타고다니다가 바이크 접을 생각에 팔았지만...


역시 한번  빠지면 바이크의 편함을 못 잊어 다시 복귀...


현재 학교 통학용으로 잘 타고 있습니다~~~

'소소한 일상 > 바이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CBR1000RR] 시화방조제  (0) 2015.06.17
[CBR1000RR] 입양 및 등록  (0) 2015.06.08
[GP125SE]소중한 애마  (0) 2012.05.25
[GP125SE]플러그,에어필터 교체  (0) 2012.05.25
Posted by 건깡